목청 터져라 우는 주남의 개개비

Posted 2012.07.05 08:30 by 크리스탈~

 

 

 

 

 

개개비 Acrocephalus arundinaceus


참새목  휘파람새과


영어명 : Oriental Great Reed Warbler

 

 

 

 

 

 

 

 

간만에 주남 연밭에 개개비를 담으러 갔는데

벌써 짝을 다 찾았는지 노래하는 녀석이 생각보다 적었다.

 

 

 

 

 

 

 

 

 

저 자그만한 체구에서 어찌 그런 우렁찬 소리가 나오는지

개개개개개~~~~~~

 

연꽃 대에서 떨어질까 싶어 암팡지게 꽉 부여잡고 있는 모습이 기특하다.

 

 

 

 

 

 

 

 

 

 

 

 

중간쯤에서 울다 성에 안차면 제일 높은곳으로 진출한다.

발톱의 힘이 얼마나 강하면 연꽃 꽃봉오리 꼭대에서 저리 울어대는데 미끄러지지도 않는다.

 

 

 

 

 

 

 

 

 

 

 

나같으면 목청 터지겠구만

너도 공기반 소리반으로 노래하는겨.... 그런거여?

 

 

 

 

 

 

 

 

 

 

연잎 사이에서 소리는 나는데 당체 꼬빼기도 안뵈 살금살금 다가갔더니

세상에 연밭이 아닌 나무에서 울어대는 소리였다.

나무에서  울어대는데 어찌 연밭에서 나는 소리로 들렸을까.......

 

 

 

 

 

2012. 6. 28. 주남저수지

 

 

 

 

 

2011년 개개비는 http://lovessym.blog.me/140133973583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ag : , ,

« PREV : 1 : ···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840 : NEXT »

티스토리 툴바